‘뽕숭아학당’ 담임교사 붐과 함께‘스파르타 맞춤 뽕 클래스’! | 예능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메인 롤링

예능
‘뽕숭아학당’ 담임교사 붐과 함께‘스파르타 맞춤 뽕 클래스’!
임영웅-영탁-이찬원-장민호, 성장 예능 프로그램!
기사입력 2020-05-04 11:05   최종편집 TV저널
작성자 정다운

본문

2083883152_aLHBXSiV_3dfdf03f11b0814bd7a7


“2020년 5월, 흥삘 충만 ‘뽕숭아학당’으로 등교하세요!”

 

‘미스터트롯’ 임영웅-영탁-이찬원-장민호가 최고의 트롯 가수로 거듭나기 위해 특별한 수업이 진행되는 ‘뽕숭아학당’에 입학한다.

 

오는 13일(수) 밤 10시 첫 방송되는 TV CHOSUN 신규 프로그램 ‘뽕숭아 학당’은 ‘미스터트롯’이 탄생시킨 ‘트롯맨 F4’ 임영웅-영탁-이찬원-장민호가 초심으로 돌아가 대한민국 최고의 트롯 가수, 국민가수로 거듭나기 위해 배움을 이어가는 본격 성장 예능 프로그램이다. ‘미스터트롯’은 종편 사상 최고 시청률 무려 35.7% 기록, 지상파, 비지상파 종합 화제성 10주 이상 1위, 포털사이트 검색어 순위 장악, 다시 보기 1000만 뷰 돌파, 770만여 건에 달하는 유례없는 문자투표 수 등 2020년 대한민국을 역대급 트롯의 광풍으로 휘감았던 상황. 트롯이란 장르로 남녀노소 세대 국민 대통합을 이뤄내면서 그야말로 ‘레전드 예능 본좌’로서의 위엄을 각인시켰다.

 

이와 관련 ‘미스터트롯’ 경연에서 당당하게 TOP7에 오르며 최고의 신드롬을 몰고 온 임영웅-영탁-이찬원-장민호가 ‘뽕숭아학당’을 통해 특별한 성장기를 선보인다. 경연은 끝이 났지만 아직 음악도, 인생도, 배울 것이 많은 네 명의 ‘트롯맨 F4’가 음악, 그리고 삶과 철학이 모두 담긴 의미있는 수업을 받게 되는 것. MC 붐이 담임교사를 맡아 ‘트롯맨 F4’를 이끌며, 싱어송라이터 수업부터 무대 매너, 패션 감각, 퍼포먼스는 물론, 예능감까지 다채로운 내용으로 꽉 찬 ‘스파르타식 교육’을 진행한다.

 

무엇보다 ‘뽕숭아학당’에서는 가장 중요한 커리큘럼으로, 돈을 주고도 살 수가 없는 ‘대한민국 최고 레전드’들과의 스페셜 수업이 예고돼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김연자-주현미-설운도 등 레전드 스타들이 ‘트롯맨 F4’에게 한 수 가르쳐주면서, 1m 라이브, 싱어송라이터 본격 도전에 이어 컬래버레이션 무대까지 완성할 예정인 것. ‘트롯맨 F4’와 레전드 스타들의 훈훈하고 감동적인 ‘사제 케미’가 벌써부터 기대감을 끌어올리고 있다.

 

그런가 하면 ‘뽕숭아학당’에서는 ‘트롯맨 F4’를 국민가수로 만들기 위한 담임교사 붐의 특별한 커리큘럼도 준비돼있다. 노래와 연기력, 단합력과 무한체력에 이르는 다양한 배움의 시간을 가르쳐 줄 각 분야의 맞춤형 선생님이 등장, ‘트롯맨 F4’가 차곡차곡 성장하는 모습을 시청자들에게 고스란히 전달할 전망이다.

 

제작진은 “올해 대한민국 트롯의 역사를 바꾼 ‘미스터트롯’ 트롯맨 F4가 최고의 가수가 되기 위해 성장하는 과정 그 자체가 색다른 즐거움과 감동을 안겨주게 될 것”이라며 “배움을 위해서 전국 방방곡곡으로 달려가게 될 트롯맨 F4와 담임교사 붐의 활약에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한편 TV CHOSUN ‘뽕숭아학당’ 오는 13일(수) 밤 10시에 첫 방송 된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스토리로 보내기
  • 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 블로그로 보내기
  • 인쇄하기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저작권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처리(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 무단 수집거부
회사명: 디에스미디어그룹/ 등록번호 : 서울, 아04367 / 등록일자 : 2017년 02월13일/ 제호 : 티브이저널TVjournal 발행인 : 최전호 / 편집인 : 상임대표 최종옥 / 발행소주소 : 서울시 동작구 서달로12가길19, 2층(흑석동)발행일자 : 2017년 02월15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편집국장 정다운 / 발행소전화번호 : 02-813-6622ㅣ전화 팩스 : 02-813-5353 ㅣ기사제보 이메일: cjo3458@hanmail.net / TVjournal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므로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 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17 TVjournal.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