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롯파이터' 배일호VS김용임, 데뷔 연차만 도합 80년 ‘용호상박 빅매치 예고’ | 예능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메인 롤링

예능
'트롯파이터' 배일호VS김용임, 데뷔 연차만 도합 80년 ‘용호상박 빅매치 예고’
기사입력 2021-01-18 21:31   최종편집 TV저널
작성자 정다운

본문

‘트롯파이터’ 배일호와 김용임, 트로트 선후배의 ‘용호상박’ 빅매치가 성사된다.

 

1월 20일 방송되는 MBN ‘트롯파이터’ 5회에서는 데뷔 연차만 도합 80년을 자랑하는 트로트 고수들의 한 판 대결이 펼친다. ‘신토불이’, ’99.9’, ‘장모님’ 등 수많은 히트곡을 낸 데뷔 42년 차 배일호와 ‘사랑의 밧줄’, ‘부초같은 인생’, ‘훨훨훨’ 등의 히트곡을 낸 데뷔 38년 차 김용임이 트로트 배틀을 펼치는 것.

 

이날 파죽지세 3연승 중인 ‘완판기획’과 설욕전을 준비한 ‘짬뽕레코드’는 레전드들을 영입해 현장을 후끈 달아오르게 만들었다. ‘완판기획’ 사장 박세욱과 ‘짬뽕레코드’ 사장 김창열은 직접 이들을 소개하며 대결 전부터 신경전을 벌였다고.

 

3690926486_gdUSQPLb_63ab1a097cbe08616d67
▲    

이어 나타난 배일호와 김용임은 등장부터 압도적 포스를 뿜어내며 출연진들을 기립하게 만들었다고 한다. 계속된 레전드들의 신경전도 불꽃 튀었다고. 배일호는 후배 김용임에게 “선배를 이기는 건 자랑이 아니죠”라며 일침을 가했고, 이에 김용임도 “너무 무섭다. 하지만 지지 않겠다”라며 화끈하게 응수했다고.

 

자존심을 건 이들의 대결은 그야말로 용호상박의 대결이었다고 한다. 코로나19로 지친 전 국민에게 힘을 주고자 한 배일호의 포효와, 모두를 일으켜 세운 김용임의 울림 있는 무대가 펼쳐졌고, 그 누구도 대결의 결과를 예측할 수 없었다고. 여기에 이들은 상상초월 개인기까지 선보이며 승부에 욕심을 냈다고 해 흥미를 더한다.

 

누가 이겨도 이상하지 않은 트로트 강자들의 빅매치, 배일호와 김용임의 트로트 배틀 결과는 1월 20일 수요일 밤 11시 방송되는 MBN ‘트롯파이터’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제공= MBN ‘트롯파이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스토리로 보내기
  • 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 블로그로 보내기
  • 인쇄하기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저작권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처리(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 무단 수집거부
회사명: 디에스미디어그룹/ 등록번호 : 서울, 아04367 / 등록일자 : 2017년 02월13일/ 제호 : 티브이저널TVjournal 발행인 : 최전호 / 편집인 : 상임대표 최종옥 / 발행소주소 : 서울시 동작구 서달로12가길19, 2층(흑석동)발행일자 : 2017년 02월15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편집국장 정다운 / 발행소전화번호 : 02-813-6622ㅣ전화 팩스 : 02-813-5353 ㅣ기사제보 이메일: cjo3458@hanmail.net / TVjournal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므로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 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17 TVjournal.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