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 불시착' 오만석, 차가운 시선... 긴장감 조성! | 드라마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메인 롤링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 오만석, 차가운 시선... 긴장감 조성!
‘둘리 커플’의 운명은?! 숨 막히는 전개 예고!
기사입력 2020-01-09 09:26   최종편집 TV저널
작성자 정다운

본문

‘사랑의 불시착’(이하 ‘사랑불’)에서 오만석의 심상치 않은 눈빛이 위기감을 드높인다.

 

tvN 토일드라마 ‘사랑의 불시착’(극본 박지은/ 연출 이정효/ 제작 문화창고, 스튜디오드래곤)에서 리정혁(현빈 분)과 윤세리(손예진 분)를 향해 본격적으로 발톱을 드러내는 조철강(오만석 분)의 모습이 포착돼 손에 땀을 쥐게 하고 있다.

 

지난 방송에서는 대한민국으로 돌아가려던 도중 조철강의 방해로 총격전에 휘말리게 된 윤세리와 그녀를 지키기 위해 달려온 리정혁의 모습이 그려졌다. 특히 6회 엔딩에서는 리정혁이 총상을 입는 충격적인 장면으로 위기감이 극대화, 과연 절체절명의 상황에 몰린 두 사람이 이 난관을 어떻게 극복해 나갈지 궁금증이 커진다.

2083883152_YbAguOG0_14833feaa23844c9cab8
▲tvN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에 출연중인 배우 오만석     ©정다운

 이런 가운데 모든 갈등의 주범인 조철강의 차가운 시선이 포착돼 긴장감을 드높인다. 공개된 사진 속 조철강은 깊은 생각에 빠진 듯 심각한 얼굴을 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어딘가를 응시하며 알 듯 말 듯한 표정을 짓고 있어, 그가 리정혁과 윤세리의 비밀을 알게 된 것인지 호기심이 쏠린다.

 

오는 토요일(11일) 방송되는 7회에서는 윤세리가 부상을 입은 리정혁을 두고 무사히 귀국할 수 있을지에 대해서도 이목이 집중되는 상황. 선택의 기로에 선 ‘둘리 커플(리정혁+윤세리)’을 점차 궁지로 몰아넣는 조철강의 냉랭한 아우라는 7회 본방 사수 욕구를 한껏 끌어올리고 있다.

 

극적인 엔딩으로 시청자들을 애태웠던 ‘둘리 커플’의 위기 상황, 분위기를 압도하는 오만석의 눈빛 연기는 오는 토요일(11일) 밤 9시에 방송되는 tvN 토일드라마 ‘사랑의 불시착’ 7회에서 만나볼 수 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스토리로 보내기
  • 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 블로그로 보내기
  • 인쇄하기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저작권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처리(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 무단 수집거부
회사명: 디에스미디어그룹/ 등록번호 : 서울, 아04367 / 등록일자 : 2017년 02월13일/ 제호 : 티브이저널TVjournal 발행인 : 최전호 / 편집인 : 상임대표 최종옥 / 발행소주소 : 서울시 동작구 서달로12가길19, 2층(흑석동)발행일자 : 2017년 02월15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편집국장 정다운 / 발행소전화번호 : 02-813-6622ㅣ전화 팩스 : 02-813-5353 ㅣ기사제보 이메일: cjo3458@hanmail.net / TVjournal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므로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 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17 TVjournal. All rights reserved.